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1-31 00:43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날씨
일반기사

16일밤부터 비온 후 기온 '뚝'

16일 밤부터 17일 새벽사이 도내 전역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린후 기온이 뚝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전주기상대는 "16일 오전은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으나 복사냉각으로 인하여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많을 것"이라며"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밤 늦게 약한 비가 시작돼 17일 새벽까지 20mm 안팎의 강수량을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17일 오후부터는 중국에서 남해상으로 이동하는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기온이 낮아져 쌀쌀해 질 것으로 내다봤다.

 

전주기상대 관계자는"내륙산간 지방에서는 우박이 떨어지는 곳이 많겠으니 농작물 및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며 "17일 오후부터 찬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기온이 뚝 떨어지는 만큼 건강관리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나네 nane01@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