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1-31 00:10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날씨
일반기사

다음주 초까지 눈오며 찬바람 '쌩쌩'

연일 계속되는 한파가 절정을 맞으면서 18일은 온종일 꽁꽁 얼어붙을 것으로 보인다.

 

17일 오후 5시를 기해 전라북도 대부분 지역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밤새 커진 눈구름은 18일, 전주와 서해안지방에 많은 눈을 뿌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로 인해 대설특보로까지 확대될 가능성이 높은 만큼 기상 정보를 꼼꼼히 확인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전주기상대는 도내 전역에 5cm 안팎의 눈이 내리면서 대설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18일 새벽부터 오전까지 5~15cm가량의 눈이 더 내리겠다고 내다봤다.

 

또 이번 눈은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20일까지 이어지겠고, 북서쪽에서 유입되는 찬공기의 영향으로 21일 역시 매우 추울 것으로 보인다.

 

서해남부 전해상에도 풍랑주의보와 함께 파도도 2~4m로 높게 일 것으로 예상돼 선박들의 주의도 요구된다.

 

18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9도에서 영하 5도, 낮 최고기온은 영하 5도에서 영하 1도로 예상된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세리 desk@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