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2017 무주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28일 경기

기사승인 2017.06.29  

공유
default_news_ad1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58kg급 결승에서 세계랭킹 105위 정윤조 선수가 세계랭킹 19위 미카일 아르타모노프(러시아)를 24-23으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무주 태권도원=안봉주 기자

 

   
▲ 남자 -58kg급 결승에서 정윤조 선수와 미카일 아르타모노프(러시아) 선수가 경기를 치르고 있다. /무주 태권도원=안봉주 기자

 

   
▲ 깜짝 금메달을 딴 정윤조 선수가 태극기를 들고 경기장을 돌고 있다. /무주 태권도원=안봉주 기자

 

   
▲ 이번 무주 세계선수권대회가 메이저 대회 첫 출전인 정윤조 선수와 코치진이 금메달 획득에 환호하고 있다. /무주 태권도원=안봉주 기자

 

 

 

안봉주 bjahn@jjan.kr

<저작권자 © 전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1 2 3 4
item50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