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어린이 자전거 안전하게 타면 면허증 준대요

기사승인 2017.09.14  

공유
default_news_ad1

- 전주시, 바른습관 유도 시험

   
▲ 자전거 이용문화 확산과 안전한 운전습관을 길러 주기 위해 실시된 자전거 안전운전면허시험이 열린 13일 완산초등학교에서 초등학생들이 시험 코스를 주행하고 있다. 박형민 기자
전주시가 자전거를 안전하게 운전하는 어린이들에게 면허증 발급을 시작했다.

전주시는 전주 완산초등학교 3~6학년 43명을 대상으로 어린이 자전거 안전운전면허시험을 실시하고, 시험에 합격한 어린이들에게 면허증을 발급했다고 13일 밝혔다.

전주시 어린이 안전운전면허증은 어린이들에게 자전거에 대한 관심과 친밀도를 높이고 안전한 자전거 이용습관을 길러 주기 위한 제도로, 면허시험이 시행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시험은 사전에 교통법규와 안전수칙 등 자전거 이론교육을 이수한 어린이들이 △출발과 정지 △직진·S자 코스 △횡단보도·자전거횡단도 건너기 등으로 구성된 코스를 실제 주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응시 어린이 모두 시험에 합격했다.

시는 향후 면허시험신청을 하는 학교를 대상으로 시험을 치르고 면허증을 발급해줄 계획이다.

전주시 시민교통본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자전거 안전운전면허시험에 많은 학교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백세종 bell103@jjan.kr

<저작권자 © 전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