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1 14:52 (Sat)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축구
일반기사

전주시민축구단, 승격 교두보 확보 나서

21일 평창유나이티드와 홈경기

image
전주시민 축구단 김종진(사진 우)이 리그경기에서 드리블 하고 있다./사진=전주시민축구단 제공

전주시민축구단이 홈경기에서 승리하고 승격을 위한 교두보 확보에 나선다.

전주시민축구단은 21일 오후 2시 전주종합운동장에서 ‘K4리그 2022’ 14라운드 평창유나이티드와 홈경기를 갖는다.

승점 18점(5승 3무 4패)으로 6위를 달리고 있는 전주는 평창을 상대로 반드시 승리해야 상위권 진입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한다.

특히 K4리그에서 최다 득점(26골)을 기록하고 있는 전주는 실점 또한 21골로 수비에서 불안한 모습을 보이고 있어 수비를 강화해 무실점으로 승리하겠다는 각오다.

전주는 이날 경기에서 상위권 진입을 위해 수비를 강화하고 상황에 맞는 다양한 전술과 공격축구로 경기에 나선다.

공격에서 김도형과 김종진이 상대 골문을 향해 막강 화력을 선보일 계획이다. 중원에서는 양태렬과 신윤호, 용환빈, 박광윤이 상대의 공격을 차단하고 공격에 활력을 넣을 전망이다,

수비에서는 심원성과 이요셉, 여인혁, 이주성이 상대의 공격을 막고 주장 김태연이 무실점으로 골문을 지킨다.

양영철 전주시민축구단 감독은 “선수들과 함께 홈경기인 만큼 꼭 승리해 팬들께 재미와 즐거움을 선사고 상위권 진입을 위한 교두보를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image
전주시민 축구단 김종진(사진 우)이 리그경기에서 드리블 하고 있다./사진=전주시민축구단 제공

전주시민축구단이 홈경기에서 승리하고 승격을 위한 교두보 확보에 나선다.

전주시민축구단은 21일 오후 2시 전주종합운동장에서 ‘K4리그 2022’ 14라운드 평창유나이티드와 홈경기를 갖는다.

승점 18점(5승 3무 4패)으로 6위를 달리고 있는 전주는 평창을 상대로 반드시 승리해야 상위권 진입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한다.

특히 K4리그에서 최다 득점(26골)을 기록하고 있는 전주는 실점 또한 21골로 수비에서 불안한 모습을 보이고 있어 수비를 강화해 무실점으로 승리하겠다는 각오다.

전주는 이날 경기에서 상위권 진입을 위해 수비를 강화하고 상황에 맞는 다양한 전술과 공격축구로 경기에 나선다.

공격에서 김도형과 김종진이 상대 골문을 향해 막강 화력을 선보일 계획이다. 중원에서는 양태렬과 신윤호, 용환빈, 박광윤이 상대의 공격을 차단하고 공격에 활력을 넣을 전망이다,

수비에서는 심원성과 이요셉, 여인혁, 이주성이 상대의 공격을 막고 주장 김태연이 무실점으로 골문을 지킨다.

양영철 전주시민축구단 감독은 “선수들과 함께 홈경기인 만큼 꼭 승리해 팬들께 재미와 즐거움을 선사고 상위권 진입을 위한 교두보를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세종 103bell@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