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6 19:38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야구
보도자료

제6회 세계유소년야구대회 국가대표단장에 김성희 전북야구소프트볼협회장선임

김성희

오는 29일 대만에서 개최되는 '제6회 세계유소년 야구대회에 참가하는 우리나라 국가대표팀 단장으로 전라북도야구소프트볼협회 김성희 회장(사진·(주)나노엔지니어링 대표이사)이 선임됐다.

김 회장은 2021년부터 전라북도야구소프트볼협회장과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이사로 활동 중이다.

김 회장은 경기도 안산에서 강화훈련을 진행 중인 선수들을 격려하고 오는 24일 대회 참가를 위해 대만 타이난으로 선수단과 함께 출국할 예정이다.

김 회장은 “우수한 성적도 중요하지만 코로나19 상황에서 어린 선수들의 ‘안전’이 가장 중요하다. 코치진과 선수들의 뒷바라지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단장자격으로, 전북 야구인으로서 부끄럽지 않은 임무를 수행하고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다음달 7일까지 대만 타이난에서 개최되는 이번대회에는 코치 2명과 선수단 18명이 참가한다.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는 앞서 지난 6월 8일 경기력향상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공개모집으로 선발된 이동진 감독 등 선수단을 선발하고 최종엔트리를 확정했다.

선발에는 올해 흥타령기 전국초등학교대회와 전국소년체육대회 등에서 두각을 나타낸 선수들을 선발했다. 

협회는 최종 엔트리와 별도로 코로나-19 감염 변수와 부상 및 컨디션 저하 선수가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예비 엔트리를 구성하했으며,  대회 직전까지 선수들을 면밀히 파악하고 최상의 선수단을 구성해 대회에 참가할 계획이다. 

 이번 대회는 미국, 일본을 비롯하여 총 12개국이 참가한다. 한국은 미국, 일본,  체코, 도미니카, 괌과 B조에 속해 예선 라운드를 치르게 된다.

예선 라운드 종료 후 다음달 4일부터 각 조별 상위 3팀이 슈퍼라운드에 진출하여 슈퍼라운드 진출팀 간   예선 라운드 성적(2경기)와 슈퍼라운드 성적(3경기)을 합산한 종합성적으로 상위 2팀이 결승에 진출한다.

 

김성희

오는 29일 대만에서 개최되는 '제6회 세계유소년 야구대회에 참가하는 우리나라 국가대표팀 단장으로 전라북도야구소프트볼협회 김성희 회장(사진·(주)나노엔지니어링 대표이사)이 선임됐다.

김 회장은 2021년부터 전라북도야구소프트볼협회장과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이사로 활동 중이다.

김 회장은 경기도 안산에서 강화훈련을 진행 중인 선수들을 격려하고 오는 24일 대회 참가를 위해 대만 타이난으로 선수단과 함께 출국할 예정이다.

김 회장은 “우수한 성적도 중요하지만 코로나19 상황에서 어린 선수들의 ‘안전’이 가장 중요하다. 코치진과 선수들의 뒷바라지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단장자격으로, 전북 야구인으로서 부끄럽지 않은 임무를 수행하고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다음달 7일까지 대만 타이난에서 개최되는 이번대회에는 코치 2명과 선수단 18명이 참가한다.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는 앞서 지난 6월 8일 경기력향상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공개모집으로 선발된 이동진 감독 등 선수단을 선발하고 최종엔트리를 확정했다.

선발에는 올해 흥타령기 전국초등학교대회와 전국소년체육대회 등에서 두각을 나타낸 선수들을 선발했다. 

협회는 최종 엔트리와 별도로 코로나-19 감염 변수와 부상 및 컨디션 저하 선수가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예비 엔트리를 구성하했으며,  대회 직전까지 선수들을 면밀히 파악하고 최상의 선수단을 구성해 대회에 참가할 계획이다. 

 이번 대회는 미국, 일본을 비롯하여 총 12개국이 참가한다. 한국은 미국, 일본,  체코, 도미니카, 괌과 B조에 속해 예선 라운드를 치르게 된다.

예선 라운드 종료 후 다음달 4일부터 각 조별 상위 3팀이 슈퍼라운드에 진출하여 슈퍼라운드 진출팀 간   예선 라운드 성적(2경기)와 슈퍼라운드 성적(3경기)을 합산한 종합성적으로 상위 2팀이 결승에 진출한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세종 103bell@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