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3 05:51 (Fri)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교육 chevron_right 대학
일반기사

[대학] 전주대 EM연구개발단 '새집증후군 처리제' 개발

전주대 EM연구개발단 김영규 교수팀과 에버미라클연구팀은 EM(유용미생물)을 이용한 신개념의 새집증후군 처리제 EM-house를 개발했다고 발표했다.

 

김교수팀에 따르면 "EM-h는 항산화 능력과 분해능력을 극대화해 만든 것으로 한국건자재시험연구원의 실험결과 새집증후군 원인 물질인 포름알데히드, 휘발성유기화합물을 각각 99.9%, 50% 이상 제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또 EM-h의 현장 적용시 효능을 확인하기 위해 서해환경과학연구소에 의뢰해 신축아파트에 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총 휘발성유기화합물이 63% 이상 제거되는 등 뛰어난 현장 적용 능력이 확인됐다.

 

연구팀 관계자는 "EM-h는 건자재에 섞는 광촉매와 달리 새집에 입주하기 전이나 입주후 분부기로 살포할 수 있어 일반인도 쉽게 사용할 수 있다"면서 "대규모 아파트 건설 현장이나 신축되는 교육시설 등에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대섭 chungds@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교육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