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3 13:21 (Fri)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보도
보도자료

박성현 전북도청 직장운동경기부 감독, 국가대표 양궁감독 발탁

오는 9월 2022년 항저우아시안게임 양궁 여자국가대표팀 참가

박성현 전북도청 직장운동경기부 감독
박성현 전북도청 직장운동경기부 감독

박성현 전북도청 직장운동경기부 양궁팀 감독이 오는 9일부터 진천선수촌에 입촌해 9월에 있을 항저우아시안게임까지 국가대표 감독으로 여자 양궁팀을 이끌게 된다.

박성현 감독은 2001년부터 2008년까지 국가대표 선수로 활약해 2004년 아테네올림픽‧2008년 베이징올림픽 2회,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2006년 도하아시안게임 2회, 세계선수권대회 4회 출전으로 한국양궁의 유일한 그랜드슬램을 달성한 바 있다.

현재 전북도청 직장운동경기부 양궁팀 감독으로 우수선수 발굴 및 육성에 힘쓰고 있으며, 국내‧외 각종 대회에서 우수한 성과를 올리는 등 감독으로서 지도력을 인정받았다.

박성현 감독은 “항저우아시안게임에서 한국 선수들이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열정을 가지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