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3 13:14 (Fri)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보도
보도자료

전주대, 제18회 1,2학년대학축구대회 우승

지난해 U리그 왕중왕전 우승에 이어, 올해 첫 대회로 치른 대회에서도 우승

정진혁 감독이 이끄는 전주대학교가 지난 21일 경남 통영 공설운동장에서 열린 ‘바다의 땅 통영 제18회 1,2학년대학축구대회’ 결승에서 상지대를 3-1로 꺾고 우승했다.

이로써 2008년과 2018년 대회 준우승의 아쉬움을 세 번째 만에 이겨내며 마침내 정상을 차지했다. 지난해 U리그 왕중왕전에서 우승한 뒤 올해 첫 대회로 치른 이번 대회에서도 우승하며, 축구 강팀의 면모를 보여줬다.

전반 시작과 동시에 양 팀은 서로 조심스러운 경기를 하던 중 전반 30분 신입생 양현진이 상대 뒷공간을 허물며 패널티킥을 얻어냈고 키커로 나선 유예찬이 침착하게 득점하여 경기를 주도하기 시작했다. 이후 상지대가 적극적으로 공격에 나섰으나, 전주대의 탄탄한 수비로 1-0으로 전반을 마감했다.

후반 시작 후 양 팀은 서로 공격을 주고받으며 찬스를 만들어냈으나, 결국 후반 12분 전주대학교 이현우가 한 슈팅이 상지대 수비수의 발에 맞고 굴절이 되며 2대0으로 앞서 나갔다

경기를 리드한 전주대는 양현진 대신 이기준을 투입하며 변화를 주었다. 상지대도 키 큰 선수들을 전방에 올리며 고공 플레이로 따라가려 하였으나, 후반 38분 전주대 이기준의 중거리슛이 그대로 골대로 꽂히며 쐐기를 박았다.

상지대는 후반 추가시간에 헤딩골로 추격했지만, 그대로 경기가 종료되며 전주대가 3번째 도전 만에 1,2학년대회 우승컵을 들었다.

한편, 전주대는 이번 대회에서 개인상도 휩쓸었다. 정진혁 감독과 한종원 코치가 최우수지도자상을 받았고, 최우수선수상은 이정윤, 득점상은 장철웅, 수비상 박명원, GK상 진선준에게 돌아갔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모 kangmo@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