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9 01:45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문화 chevron_right 방송·연예
일반기사

방송인 오상진·배우 김슬기, 드라마 '원녀일기' 주인공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오상진(34)과 배우 김슬기(33)가 MBC TV 드라마스페셜 ‘원녀일기’의 남녀 주인공으로 발탁됐다.

 

내달 30일 밤 12시5분 방송되는 ‘원녀일기’는 조선시대 노처녀의 혼인에 대한 고민을 담은 청춘 멜로사극이다. 콩쥐, 춘향, 심청 등 우리에게 익숙한 고전 이야기의 주인공들을 등장시켜 원녀(노처녀) 연애스토리로 재구성했다.

 

김슬기는 시집가는 것에는 관심이 없고 책 읽는 것을 더 좋아하는 원녀 콩쥐를 연기한다. 그런 콩쥐가 고을 ‘킹카’ 변사또가 자신을 좋아한다는 사실을 알고 사랑을 깨달아 가게 된다.

 

오상진이 변사또를 맡았다. 지성미와 안정적인 직업을 갖춘 ‘훈남’이자 일등 신랑감인 변사또는 그네를 뛰는 콩쥐를 보고 좋아하게 된다.

 

오상진은 지난해 SBS TV ‘별에서 온 그대’를 통해 연기로도 활동 영역을 넓혔으며, 김슬기는 최근 막을 내린 KBS 2TV ‘연애의 발견’에 출연했다.

 

뉴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문화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