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1 15:05 (Sat)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보도
보도자료

전주시청 태권도 팀 이선기 선수 2번째 국가대표 선발

전라북도태권도협회(회장 이병하)는 지난 12일~14일까지 사흘간 경남 함양 고운체육관에서 열린 2021년도 국가대표선수선발 최종대회에서 이선기 선수(26 전주시청)가 태권도 국가대표로 선발됐다고 15일 밝혔다. 이 선수의 국가대표 선발은 2019년에 이어 2번째이다.

전북 출신인 이 선수는 삼례초등학교와 삼례중학교, 영생고등학교, 경희대학교를 거친뒤 고향인 전주시청 태권도팀에 입단했다.

전주시청 이선기 선수가 '2021년도 국가대표선수선발 최종대회'에서 태권도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전주시청 이선기 선수가 '2021년도 국가대표선수선발 최종대회'에서 태권도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전북의 차세대 태권도 예비스타로 불리던 전주시청 이선기 선수는 이번 대회 남자 -87kg급에 출전, 8강에서 용인시청 황현대 선수에게 15대8로 가볍게 승리했다.

준결승은 울산스포츠과학고 김동현 선수를 16대8로 누르고 승리 했고 결승에서는 -87kg급 1순위였던 삼성에스원 변길영 선수를 20대18로 제압하며 자신의 두 번째 태극마크를 달았다.

이번 최종대회에서 선발된 남녀 각8체급, 16체급 1~3위자들은 내년에 열리는 주요 국제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내년에 열리는 중국 우시 세계선수권대회와 춘천 아시아선수권대회, 항저우 아시아게임을 앞두고 자체 평가전을 실시해 참가선수를 결정한다. 세계선수권대회는 대표 1진에게 1선승을 먼저 부여하고 평가전을 한다.

도태권도협회 이병하 회장은 “공약 중 하나인 전라북도태권도 슈퍼스타 프로젝트 공약을 실현하기 위해 대회 개최와 엘리트 태권도육성팀 지원, 꿈나무 육성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고 말했다.

도태권도협회는 도내 출신 국가대표 배출 및 발굴·육성 차원에서 올해 처음 개최되는 2021 전라북도태권도한마당대회를 다음달 18일부터 19일까지 이틀 간 김제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전라북도태권도협회(회장 이병하)는 지난 12일~14일까지 사흘간 경남 함양 고운체육관에서 열린 2021년도 국가대표선수선발 최종대회에서 이선기 선수(26 전주시청)가 태권도 국가대표로 선발됐다고 15일 밝혔다. 이 선수의 국가대표 선발은 2019년에 이어 2번째이다.

전북 출신인 이 선수는 삼례초등학교와 삼례중학교, 영생고등학교, 경희대학교를 거친뒤 고향인 전주시청 태권도팀에 입단했다.

전주시청 이선기 선수가 '2021년도 국가대표선수선발 최종대회'에서 태권도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전주시청 이선기 선수가 '2021년도 국가대표선수선발 최종대회'에서 태권도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전북의 차세대 태권도 예비스타로 불리던 전주시청 이선기 선수는 이번 대회 남자 -87kg급에 출전, 8강에서 용인시청 황현대 선수에게 15대8로 가볍게 승리했다.

준결승은 울산스포츠과학고 김동현 선수를 16대8로 누르고 승리 했고 결승에서는 -87kg급 1순위였던 삼성에스원 변길영 선수를 20대18로 제압하며 자신의 두 번째 태극마크를 달았다.

이번 최종대회에서 선발된 남녀 각8체급, 16체급 1~3위자들은 내년에 열리는 주요 국제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내년에 열리는 중국 우시 세계선수권대회와 춘천 아시아선수권대회, 항저우 아시아게임을 앞두고 자체 평가전을 실시해 참가선수를 결정한다. 세계선수권대회는 대표 1진에게 1선승을 먼저 부여하고 평가전을 한다.

도태권도협회 이병하 회장은 “공약 중 하나인 전라북도태권도 슈퍼스타 프로젝트 공약을 실현하기 위해 대회 개최와 엘리트 태권도육성팀 지원, 꿈나무 육성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고 말했다.

도태권도협회는 도내 출신 국가대표 배출 및 발굴·육성 차원에서 올해 처음 개최되는 2021 전라북도태권도한마당대회를 다음달 18일부터 19일까지 이틀 간 김제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세종 bell103@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