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1-30 10:11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금융·증권
일반기사

우체국 주택마련저축 300억 돌파

 

우체국 '포스트뱅크 비과세 주택마련저축'이 판매 3개월여만에 300억원의 수신고를 올렸다.

 

전북체신청에 따르면 서민들의 주택마련지원을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이 상품을 판매한 결과 이와같은 실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우체국 주택마련저축은 장기예금상품으로 5.2%의 높은 이자율에 7년 경과후 해지시 이자소득에 대한 비과세와 연간 불입액의 40% 범위내에서 최고 300만원까지 소득공제 혜택이 있다.

 

만 18세 이상 무주택 세대주가 가입할 수 있으며, 가입기간은 7∼30년이다. 최저 1만원 이상 분기별 300만원 이내에서 자유롭게 적립이 가능하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은수정 eunsj@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