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1 11:32 (Wed)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날씨
일반기사

중부에 오후부터 눈…서울 1㎝

올해 마지막 일요일인 27일 강추위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서울과 경기지역에 눈이 내리고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후 들어 서울과 경기 등 중부 지방에 눈이 오고 있으며, 예상 적설량은 1㎝ 정도"라고 말했다.

 

중부 지방의 적설량은 많지 않지만 이날 낮 최고기온이 영하 2∼3도의 분포로낮고 월요일인 28일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0도 안팎으로 더 떨어질 전망이어서 빙판길로 인한 출근길 혼잡이 우려된다.

 

또 충청과 호남 서해안 지방에는 오후 늦게부터 눈이 시작돼 내륙지방까지 확대될 전망이다.

 

이날 오후부터 28일까지 예상 적설량은 충남 서해안과 전라남북도 서해안 2∼7㎝이며, 경기 서해안과 충청남북도 내륙, 서해안을 제외한 전라남북도는 1∼3㎝, 서울과 경기도 내륙, 강원도 영서 및 산간 등지는 1㎝ 내외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눈이 중부에서는 밤 늦게 그치고, 서해안 일부 지역에서는 내일까지 많은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며 "기온이 낮아 대부분 지역에서 쌓이겠으니 교통안전과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