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9 00:26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산업·기업
보도자료

한국가스안전공사, 전주 삼양화성(주) 현장 점검

image
한국가스안전공사 노오선 기술이사가 25일 전주 삼양화성(주) 사업장을 방문하고 정기보수 현장 점검 및 경영진과의 환담을 가졌다. /사진제공=한국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

한국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는 울산 정유사 사고와 관련 한국가스안전공사 노오선 기술이사가 전주 삼양화성(주) 사업장을 방문하고 정기보수 현장 점검 및 경영진과의 환담을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삼양화성(주)는 1989년 설립 후 국내 최초로 연간 12만 톤 규모의 폴리카보네이트를 양산해 국내외 공급하는 전북지역 대표 석유화학 기업이다.

삼양화성(주) 관계자는 “고객이 원하고 만족하는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환경 안전 분야에도 책임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노오선 기술이사는 “정기보수 중인 공정에서 재가동 초기에 발생할 수 있는 가스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주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호 crcr810@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