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9 01:48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보도
보도자료

전북지방환경청, 전북도 대기오염측정망 운영 지원

환경부 소속 전북지방환경청(청장 윤종호)은 전북지역 대기질에 대한 상시측정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운영중인 전북도의 대기오염측정망 구축·운영 사업을 지원한다.

올해는 전주시 2개소, 남원시·김제시 각 1개소 등 4개소에 신규 측정망을 설치하고 익산시 2개소의 노후된 측정장비를 정비하기 위해 국비 5억 4000만 원을 지원하게 된다.

현재 전북지역에는 측정망 34개소가 설치돼 운영 중이다. 또한 군산시 1개소, 익산시 3개소, 정읍시 1개소가 설치 중으로, 올해 안에 측정망 4개소가 신설되면 총 43개소가 운영된다.

대기오염측정망은 도심 내 거주지역이나 자동차 통행량과 유동인구가 많은 도로변에 설치, 미세먼지·오존 등 6개의 대기오염물질을 매시간 측정·분석한다.

이형진 전북지방환경청 측정분석과장은 “대기오염측정망 운영을 통해 대기질 오염농도의 등급을 예측하고 지역별 예·경보와 국민행동요령을 제공하고 있어 대기오염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면서 ”도내 대기질측정망의 설치·운영을 적극 지원해 대기오염으로 인한 건강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