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7 19:19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건설·부동산
보도자료

LH, 익산평화지구 800만원대 아파트 분양

무주택 서민 주거안정 및 익산 부동산 시장 안정화에 기여 기대

image
익산평화지구 위치도.

LH 전북본부(본부장 안창진)가 익산평화 주거환경개선사업 지구 내 공공주택 1382호를  3.3㎡ 당 800만원 대에 공급한다.

13일 LH 전북본부에 따르면 익산평화 공공주택은 안단테 익산평화 공공분양 1,094세대와 분양전환형 5년 공공임대 288세대로 구성된 대규모 단지로 수요자 선호도를 고려해 다양한 평면으로 건축중이며 2024년 12월 준공될 예정이다.

공급일정은 지난달 거주자 우선 공급을 시작으로 14일 일반 분양공고, 25일~27일까지 3일간 청약접수 예정이며, 일부 평면은 안단테 익산평화 공공주택 주택전시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익산평화지구는 낙후된 원도심의 주거여건 개선을 위해 추진된 주거환경개선사업으로 토양정화비 및 원자재값 인상에 따른 건설원가 상승 등 여러 장애요인이 있었으나 익산시 및 지역 정치권의 지원으로 사업이 추진될 수 있었다는게 LH의 설명.

전주시 조정대상지역 지정의 풍선효과로 익산시 등 주변지역 주택가격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는 상황에서 익산시의 강력한 부동산 시장 안정화 기조에 LH가 동참해 ‘합리적 분양가’라는 공동의 목표달성을 위해 지역 국회의원-익산시-LH 간 소통으로 800만원대에 주택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안창진 LH 전북지역본부장은“익산평화지구의 공급으로 과열되었던 익산 부동산 시장이 다소나마 안정감을 회복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익산시 공익사업 추진 동반자로서 익산시와 LH 실무협의회를 통한 지속가능한 지역성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image
익산평화지구 위치도.

LH 전북본부(본부장 안창진)가 익산평화 주거환경개선사업 지구 내 공공주택 1382호를  3.3㎡ 당 800만원 대에 공급한다.

13일 LH 전북본부에 따르면 익산평화 공공주택은 안단테 익산평화 공공분양 1,094세대와 분양전환형 5년 공공임대 288세대로 구성된 대규모 단지로 수요자 선호도를 고려해 다양한 평면으로 건축중이며 2024년 12월 준공될 예정이다.

공급일정은 지난달 거주자 우선 공급을 시작으로 14일 일반 분양공고, 25일~27일까지 3일간 청약접수 예정이며, 일부 평면은 안단테 익산평화 공공주택 주택전시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익산평화지구는 낙후된 원도심의 주거여건 개선을 위해 추진된 주거환경개선사업으로 토양정화비 및 원자재값 인상에 따른 건설원가 상승 등 여러 장애요인이 있었으나 익산시 및 지역 정치권의 지원으로 사업이 추진될 수 있었다는게 LH의 설명.

전주시 조정대상지역 지정의 풍선효과로 익산시 등 주변지역 주택가격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는 상황에서 익산시의 강력한 부동산 시장 안정화 기조에 LH가 동참해 ‘합리적 분양가’라는 공동의 목표달성을 위해 지역 국회의원-익산시-LH 간 소통으로 800만원대에 주택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안창진 LH 전북지역본부장은“익산평화지구의 공급으로 과열되었던 익산 부동산 시장이 다소나마 안정감을 회복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익산시 공익사업 추진 동반자로서 익산시와 LH 실무협의회를 통한 지속가능한 지역성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