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2 04:54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치일반
보도자료

윤 대통령·이재명 첫 통화 “당 안정되면 가까운 시일내에 여야와 자리”

윤대통령, 문재인 전 대통령 내외 안부 묻기도

image
윤석열 대통령.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30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와의 통화에서 “당이 안정되면 가까운 시일 내에 여야 당 대표들과 좋은 자리를 만들어 모시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이진복 대통령실 정무수석을 통해 이 대표에게 축하 난을 전달한 후 이뤄진 통화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김은혜 홍보수석이 서면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윤 대통령은 이 대표에게 “당선을 축하드린다”며 “당 대표직을 수행하는 데 있어 도울 일이 있으면 저도 돕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무엇보다 경제가 어려운데 민생입법에 초당적인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어 윤 대통령은 전날 이 대표가 양산 평산마을을 찾아 문재인 전 대통령을 예방한 것과 관련, “양산을 어제 다녀오셨는데 문재인 전 대통령 내외분 안부가 괜찮으신지 묻고 싶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호 kimjh@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