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8 01:43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진안
보도자료

진안 부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정성찬 밑반찬 나눔’ 행사 펼쳐

진안 부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박춘선, 민간위원장 박영춘)는 지난 15일 무더위 결식 우려 가능성이 높은 관내 취약계층 30가구에 손수 만든 밑반찬을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했다. 

이번 행사는 공동모금회 기획사업을 통해 지원받은 예산으로 ‘정성찬 밑반찬 나 나눔 사업’이라는 이름으로 진행됐다. 

밑반찬 나눔 대상은 평소 혼자 식사를 준비하기가 어려워 끼니를 거르기 쉽거나 부실 식단 가능성이 높아 영양 부족이 우려되는 가구다. 

이날 협의체 위원들은 배추김치, 메추리알 장조림, 고등어 무 조림, 돼지 불고기 등을 밑반찬 4종 세트를 손수 장만해 가구별로 일일이 전달했다. 

협의체는 오는 11월까지 3차례에 걸쳐 관내 100가구를 대상으로 ‘정성찬 밑반찬 나눔 사업’을 실시한다. 전달되는 밑반찬은 위원들이 직접 장만한다.

이날 반찬을 전달받은 김 모 씨는 “이 더운 여름에 반찬 만들기가 힘들어 끼니때마다 걱정이었는데 정성이 담긴 밑반찬을 생겨 든든하다”며 “집까지 가져다줘서 더욱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춘선 면장은 “자신 챙기는 일도 쉽지 않은 무더운 날 이웃사랑을 위해 적극 나서주신 위원님들께 감사드린다”며 “밑반찬 받으신 분들이 입맛을 잃지 않고 건강하게 여름을 나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