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5 01:09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김제
보도자료

김제시, 코로나 19 재 유행 대비 방역 총력

image
지난해 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마련된 김제시보건소 선별진료소 /사진제공=김제시

김제시 보건소는 최근 코로나 19 확진자 증가세에 따른 전국적 재 유행에 대비한 지역사회 확산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보건소는 코로나 19 초기부터 선별진료소를 주말이나 공휴일 하루도 쉬지 않고 지속 운영해왔으며 최근 늘어나는 검사자 수에 대비 시설을 보강하고 감염병 대응 인력을 확충했다.

특히 고위험 감염 취약시설에 대한 선제검사와 철저한 방역 관리로 확진자 발생 감소에 선제 대응에 나섰다.

이에 따라 시보건소는 33개 병·의원을 호흡기 진료센터로 지정하고, 이 중 12개 병·의원은 원스톱 진료 기관으로 검사부터 확진자 대면 진료, 치료제 처방까지도 가능해 코로나 19 확진자의 의료기관 접근성 향상과 더 안정된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한편 김제시는 50대 이상과 기저 질환자 등을 대상으로 4차 접종률 제고를 위해 사전예약 안내문 자를 발송하고 올바른 마스크 착용, 손 씻기, 환기 및 소독, 사적모임 최소화, 증상 발생 때 외부접촉 최소화 등 6대 개인 방역수칙 홍보를 지속적으로 해 나갈 계획이다.

김제시보건소 송윤주소장은 “본인과 가족의 건강을 위해 시민 개개인의 생활 방역수칙 준수와 예방접종 참여에 적극적으로 협조해줄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창용 ccy6364@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