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6 12:43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남원
일반기사

남원시 읍면동장 매일 1가구 이상 방문 소통행정

image
/사진제공=남원시

 남원시가 주민과의 소통과 대민접촉을 강화하고 있다.

  '문화와 미래산업으로 도약하는 남원'을 기치로 민선 8기의 닻을 올린 최경식 시장의 적극적인 의지에 따른 것이다.

2일 남원시에 따르면 최 시장은 주민과의 진정성 있는 소통을 시정발전의 초석이라고 강조하며 읍면동장이 직접 매일 세대를 방문하는 '발로 뛰는 대민행정'을 주문하고 있다.

 이에 따라 23개 읍면동장은 직접 매일 1가구 이상의 취약계층 세대를 방문해 주민의 안부를 묻고 불편한 점을 즉시 해결해주는 밀착형 대민소통행정을 나섰다.

 최 시장은 "소통의 힘은 진정성에서 온다"며 "읍면동장이 직접 어르신들을 매일 찾아뵙고 안부를 묻는 행정으로 주민들의 행정에 대한 신뢰를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시장은 "소통 행정이야 말로 서로 배려하고 보듬는 따뜻한 사회로 가는 작은 씨앗이 되리라 믿는다"며 이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image
/사진제공=남원시

 남원시가 주민과의 소통과 대민접촉을 강화하고 있다.

  '문화와 미래산업으로 도약하는 남원'을 기치로 민선 8기의 닻을 올린 최경식 시장의 적극적인 의지에 따른 것이다.

2일 남원시에 따르면 최 시장은 주민과의 진정성 있는 소통을 시정발전의 초석이라고 강조하며 읍면동장이 직접 매일 세대를 방문하는 '발로 뛰는 대민행정'을 주문하고 있다.

 이에 따라 23개 읍면동장은 직접 매일 1가구 이상의 취약계층 세대를 방문해 주민의 안부를 묻고 불편한 점을 즉시 해결해주는 밀착형 대민소통행정을 나섰다.

 최 시장은 "소통의 힘은 진정성에서 온다"며 "읍면동장이 직접 어르신들을 매일 찾아뵙고 안부를 묻는 행정으로 주민들의 행정에 대한 신뢰를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시장은 "소통 행정이야 말로 서로 배려하고 보듬는 따뜻한 사회로 가는 작은 씨앗이 되리라 믿는다"며 이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기철 singch@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