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9 17:07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김제
보도자료

김제 지평선학당 출신 김영진 주무관, 첫 월급 쾌척

“ 체계적인 학습관리시스템이 합격에 큰 도움 돼 ”

김제사랑장학재단(이사장 정성주)은 전북 장수의료원에서 근무하고 있는 김영진(29세) 주무관이 첫 월급 일부인 100만원을 지역 후배들을 위한 장학기금으로 쾌척했다고  8일 밝혔다. 

김영진 주무관은 김제시 지평선학당 공무원시험 준비반에서 2년9개월이라는 수험생활을 보낸 끝에 2022년도 제2회 전북지방공무원임용시험에 최종합격하여 올해 7월 공직에 입문했다. 

김 주무관은 김제지평선학당 공무원시험 준비반만의 철저한 수험생 관리, 뛰어난 실력의 교수진, 반복적인 테스트 등 체계적인 시스템이 합격에 큰 도움이 되었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지평선학당 공무원시험 준비반은 지난 2019년부터 3년간 63명(2019년에 11명, 2020년 23명, 2021년 29명)의 합격자를 배출한데 이어, 운영 4년차인 올해 34명의 최종 합격자와 3명의 필기 합격자를 배출하는 쾌거를 이루어 시민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김제사랑장학재단(이사장 정성주)은 전북 장수의료원에서 근무하고 있는 김영진(29세) 주무관이 첫 월급 일부인 100만원을 지역 후배들을 위한 장학기금으로 쾌척했다고  8일 밝혔다. 

김영진 주무관은 김제시 지평선학당 공무원시험 준비반에서 2년9개월이라는 수험생활을 보낸 끝에 2022년도 제2회 전북지방공무원임용시험에 최종합격하여 올해 7월 공직에 입문했다. 

김 주무관은 김제지평선학당 공무원시험 준비반만의 철저한 수험생 관리, 뛰어난 실력의 교수진, 반복적인 테스트 등 체계적인 시스템이 합격에 큰 도움이 되었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지평선학당 공무원시험 준비반은 지난 2019년부터 3년간 63명(2019년에 11명, 2020년 23명, 2021년 29명)의 합격자를 배출한데 이어, 운영 4년차인 올해 34명의 최종 합격자와 3명의 필기 합격자를 배출하는 쾌거를 이루어 시민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창용 ccy6364@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