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6 13:24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김제
자체기사

김제시, 제2회 추경 1조 1,640억 편성

당초예산보다 1522억 원 증가 일상회복지원금 1인당 100만원 지급 계획

image
김제시청 전경

김제시는 민선 8기 주요 현안사업과 국·도비 사업에 대응하기 위한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 1조 1640억 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당초예산보다 1,522억 원(15.04%) 증가한 1조 1,640억 원으로, 일반회계는 1,502억 원(16.12%)이 증가한 1조 821억 원, 특별회계는 20억 원(2.54%)이 증가한 819억 원으로 각각 편성했다.

특히 코로나-19에 적극적인 대응을 위해 △김제시 일상회복지원금 811억 원(1인당 100만 원)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 지원금 36억 원 △코로나19 지원비(생활, 장례) 39억 원 △코로나19 격리입원 치료비 8억 원 △김제사랑상품권 발행지원 22억 원 등이 있다.

또한, 시민의 삶의 질 개선과 교통편익 증진을 위해 △서흥농공단지 스마트그린기술 도입 14억 원 △수소연료전지차 시내버스 도입지원 12억 원 △디지털타운 조성사업 10억 원 △교동사거리 회전교차로 설치사업 9억 원 △요촌동 정동 공영주차장 조성사업 5억 원 등을 편성했다.

이외에도 △무기질비료 가격인상 차액 지원 71억 원 △농공단지 활성화 패키지 사업 37억 원 △농촌공간 정비사업 25억 원 △농기계용 면세유 가격안정지원 21억 원 등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예산(안)이 편성되었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코로나19 재 유행, 물가 상승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해 민생 경제 안정과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는 등 민선 8기 첫 예산편성인 만큼 새로운 김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예산안은 김제시의회 의결을 거쳐 오는 25일에 최종 확정된다.

 

image
김제시청 전경

김제시는 민선 8기 주요 현안사업과 국·도비 사업에 대응하기 위한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 1조 1640억 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당초예산보다 1,522억 원(15.04%) 증가한 1조 1,640억 원으로, 일반회계는 1,502억 원(16.12%)이 증가한 1조 821억 원, 특별회계는 20억 원(2.54%)이 증가한 819억 원으로 각각 편성했다.

특히 코로나-19에 적극적인 대응을 위해 △김제시 일상회복지원금 811억 원(1인당 100만 원)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 지원금 36억 원 △코로나19 지원비(생활, 장례) 39억 원 △코로나19 격리입원 치료비 8억 원 △김제사랑상품권 발행지원 22억 원 등이 있다.

또한, 시민의 삶의 질 개선과 교통편익 증진을 위해 △서흥농공단지 스마트그린기술 도입 14억 원 △수소연료전지차 시내버스 도입지원 12억 원 △디지털타운 조성사업 10억 원 △교동사거리 회전교차로 설치사업 9억 원 △요촌동 정동 공영주차장 조성사업 5억 원 등을 편성했다.

이외에도 △무기질비료 가격인상 차액 지원 71억 원 △농공단지 활성화 패키지 사업 37억 원 △농촌공간 정비사업 25억 원 △농기계용 면세유 가격안정지원 21억 원 등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예산(안)이 편성되었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코로나19 재 유행, 물가 상승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해 민생 경제 안정과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는 등 민선 8기 첫 예산편성인 만큼 새로운 김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예산안은 김제시의회 의결을 거쳐 오는 25일에 최종 확정된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창용 ccy6364@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