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4 16:53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고창
보도자료

NH농협 고창군지부, 농협사무소 최고의 영예 총화상 수상

image
총화상 수상 기념/사진=농협고창군지부 제공

NH농협은행 고창군지부(지부장 이문구)가 11일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에서 열린 농협 창립 제61주년 기념식에서 전국 농협사무소의 최고의 영예인 총화상을 수상했다.

총화상은 농협중앙회가 전국의 범농협 사무소를 대상으로 친절봉사, 인화단결, 대외농정 및 사회공헌활동, 사업추진성과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그 중 최우수 사무소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농협에서는 최고로 권위있는 상이다. 

NH농협 고창군지부는 지난해 전국 사무소 종합업적평가 1위 달성과 민원부문 Clean인증사무소 선정 등 대고객 경영능력을 인정받았다 또한 코로나-19 방역지원활동, 농촌일손돕기, 이웃사랑 실천 나눔 행사, 지역장학기금 조성 등 각종 기부활동과 함께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높이 평가 받았다.  

이문구 지부장은 “고창군지부가 문을 연 이래 처음으로 총화상을 받아 기쁘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경제 상황 속에서도 성원해주신 군민과 고객, 지역 농·축협 임직원 여러분들께 수상의 영광을 돌리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든든한 금고은행, 지역과 함께하는 100년 농협의 구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고 덧붙였다.  

고창=김성규 기자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규 skk407@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