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2 05:54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김제
자체기사

“새만금 신항 세계물류 중심지로”

김제시, ‘새만금 신항 물류경쟁력 확보 및 타당성 조사 연구용역’중간보고회

새만금 신항이 세계로 도약하는 물류 중심지로 성장을 위한 밑그림이 그려지고 있다

김제시는  6일 시청 2층 상황실에서 정성주 김제시장, 시의원, 민간 전문가, 시 관계 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새만금 신항 물류경쟁력 확보 및 타당성 조사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새만금 신항만은 2025년 조기 개항을 목표로 새만금 내부개발에 따른 배후산업 지원 및 대중국 교역 활성화에 대비한 환황해권 거점항만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지난 8월 10일에는 새만금 신항만 최초 화물 부두 개발 사업인 ‘새만금신항 접안시설(1단계) 축조사업’이 착수되는 등 원활한 사업 진행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새만금 신항만에 대한 기대와 함께 우려의 목소리도 있는 것이 사실이다. 인근의 군산항과 지리적으로 인접해 새만금 신항만의 차별화된 항만경쟁력과 물동량 확보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대두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김제시는 선제적으로 새만금 신항 개항 전 인근 항만들과의 상생을 도모하고 독창적이며 차별화된 항만물류전략을 수립하기 위해 본 용역을 착수 했다.

이번 중간보고회를 통해 국내·외 항만에 대한 기초조사 및 현황 분석, 새만금 신항만 물류 경쟁력 확보 방안, 새만금 신항 활성화 추진전략 및 타당성 분석에 대해 용역 연구진의 중간보고를 받은 후 참석자 간의 활발한 의견교환과 열띤 토론의 장을 가졌다.

이번 용역을 수행하고 있는 국책연구기관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의 연구진은 중간보고회에 제시된 의견들을 다각적으로 검토하여 12월 예정인 최종보고회에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으며, 향후 김제시에서는 도출된 연구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상위 국가계획 반영과 국비 확보 등을 위한 근거자료로 활용할 방침이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새만금 신항의 차별화된 물류 경쟁력 확보는 새만금 사업의 주요 당면 과제라면서 새만금 신항이 세계로 도약하는 물류 중심지로 성장할 수 있도록 김제시 역시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창용 ccy6364@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