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7 08:24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남원
자체기사

취임 100일 최경식 남원시장 "새롭게 변화하는 새희망 남원"

image
최경식 남원시장이 6일 민선8기 취임 100일을 맞아 소회를 밝히고 있다/사진제공=남원시

최경식 남원시장이 취임 100일을 맞아 "시정의 모든 기준은 시민 중심이라는 것을 항상 가슴에 새기고 있다"며 소회를 밝혔다.

최 시장은 6일 시청 회의실에서 민선8기 출범 100일 기자 간담회를 가지고 '문화와 미래산업으로 도약하는 남원'이라는 비전을 구현하기 위한 앞으로의 시정운영의 방향을 제시했다.

정치권·중앙부처와 적극 협력해 시정을 추진하고 지역에서 풀어야 할 문제는 시의회와 시민의 뜻의 수렴해 소통과 통합, 시민중심의 열린 행정을 통해 새롭게 변화하는 새희망 남원을 만드는데 혼신을 노력할 것을 피력했다.

먼저 '미래 신성장산업 육성으로 새롭게 도약하는 경제도시'를 위해 농생명 바이오 6차 산업을 집중 육성, 미래 먹거리와 탄소중립을 실현하고 강소기업 육성과 교육·연구기관 유치로 기업과 사람을 남원으로 불러올 새로운 모멘텀을 창출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일하고 싶은 창조도시 상생하는 지역경제'를 위해서는 드론·항공산업 및 농생명·화이트 바이오산업과 대한민국 리더로 성장할 꿈나무를 육성하며, 남원사랑상품권 1100억원을 발행하겠다고 밝혔다.

또 '전통과 첨단이 어우러진 글로벌 아트 조성'을 위해 흩어진 역사·문화·예술자원을 테마별 관광벨트로 묶어 전통과 첨단이 어우러진 글로벌 아트도시로 조성, 남원관광 1000만 시대를 만들겠다며 포부를 전했다.

'친환경 미래농업으로 6차산업 선도도시'로 이끌기 위해서는 남원 프리미엄 농산물 생산 확대를 비롯해 남원 맞춤형 스마트팜 보급, 드론 등 농기계 자동화 육성,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확대, 농산물 가격안정기금 100억원 조성 등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함께하는 나눔복지 밝은 미래교육'을 위해 공공형 산후조리원인 해피 맘 센터를 건립해 전문 인력을 배치하고 24시간 안전한 의료 환경 조성, 사회안전망 복지서비스 확대로 정주 환경 개선을 약속했다.

특히 시민단체와 협력해 공공의대 설립의 중요성을 알리고 지속적으로 공공의대 설립을 요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열린 소통으로 화합하는 혁신행정' 구현을 위해 변화된 행정 환경에 맞는 행정조직의 일하는 방식 개선과 조직 개편으로 행정 혁신의 성과를 극대화하고 현장 중심 행정 기조를 확대하겠다고 전했다.

최경식 시장은 "민생을 최우선으로 챙기면서 남원 경제의 성장동력과 미래 먹거리 확보를 위해 혼신의 힘을 쏟아붓겠다"며 "'천류불식'의 각오로 100년 남원 미래를 위해 멈추지 않고 시민과 함께 남원 발전의 대도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