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1-30 11:26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진안
보도자료

진안군, 전북연구원과 주요현안 정책협의

진안 성공시대를 위한 소통 다짐

진안군은 전북 싱크탱크 전북연구원(권혁남 원장) 소속 연구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4일 지덕권 친환경 산림고원 조성 등 군정 주요현안 사업의 추진방향을 함께 고민하는 정책협의회를 가졌다. 

군 주요 현안사업에 대한 정책자문을 받고자 마련된 이날 정책협의회에서는 현안사업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열띤 정책 토론이 펼쳐졌다. 

군청상황실에서 열린 회의에서는 미래 진안의 향후 먹거리 산업과 휴식·치유에 초점을 맞춘 관광산업 등이 중점 검토되고 제안이 이뤄졌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덕권 친환경 산림고원 조성사업의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을 위한 논리개발에 초점이 모아졌다. 또 대체단백질로서 미래 먹거리로 각광받고 있는 곤충산업 거점단지 조성을 위한 2023년 사업공모를 앞두고 중앙부처를 설득할 수 있는 강력한 논리를 개발해야 한다는 의견이 제시되기도 했다.  

권혁남 전북연구원장은 “진안지역은 대전-통영, 익산-장수 등 동서남북 고속도로가 인접해 접근성이 좋은 곳으로 천혜의 자연환경을 활용한다면 친환경  지방정원을 조성할 수 있다”며 “지리적 이점을 최대한 살려 경쟁력 있는 국책사업을 적극 발굴해야 한다”고 말했다.

전춘성 군수는 “우리 군은 주요사업 추진과 당면 문제 해결에 전북연구원과 지속적이고 긴밀하게 소통할 것”이라며 “정책을 발굴하고 완성하는 것은 물론 지역 현안을 해결하는 데 연구원의 의견을 최대한 수용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