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9 05:55 (Thu)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김제
보도자료

김제소방서, 긴급출동 방해 차량 강제처분 강화

image
김제소방서 청사

김제소방서(서장 전두표)는 소방활동을 방해하는 불법 주·정차 등에 대한 강제처분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소방기본법에는 소방차의 통행과 소방활동에 방해가 되는 주차 또는 정치 된 차량에 대해 강제로 제거하거나 이동시킬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또한 현행 법령에 의하면 긴급출동 시 통행 방해차량 강제처분은 적법 주차 차량일 경우 손실보상이 가능하나 불법 주차 차량은 손실보상에서 제외된다.

이에 따라 주·정차 차량이 소방차 통행에 방해가 된다고 판단되면 소방대장의 명령에 의해 파손 후 통행하거나 이동시켜 골든타임을 확보하기 위해서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김영남 김제소방서 현장대응단장은 “소방차 통행 곤란 지역이나 갓길 주·정차 등으로 인한 소방활동에 방해가 될 경우에는 강제처분이 불가피하다.”라며“우리 이웃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소방차 출동에 방해가 되지 않도록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제
최창용 ccy6364@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