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8 01:31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정읍
자체기사

정읍시 - 국가철도공단. 철도어린이집 설치 업무협약 체결

21억원 투입, 정읍역 후면 추차장 옆 부지에 건립

image
정읍시와 국가철도공단은 철도어린이집 설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정읍시

정읍시와 국가철도공단이 협력하여 국공립 어린이집을 건립한다.

이학수 정읍시장과 국가철도공단 최원일 호남본부장은 지난달 29일 정읍시청에서 ‘정읍 철도어린이집 설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철도공단은 철도 역사 내 유휴 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하며 철도어린이집 조성에 필요한 설치비와 교재, 교보재, 교구 등 운영 물품의 설치를 지원한다.

정읍시는 어린이집 설치와 운영에 필요한 인허가 절차 진행 등 행정적 제반 사항에 대해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국공립어린이집 지정과 위탁운영자 선정, 건축상 결함 외 유지보수 등을 책임진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질의 보육 서비스를 제공함과 동시에 취약계층 보육 활성화와 영유아 부모의 양육 부담 경감 및 철도시설을 활용한 공익가치 실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철도어린이집은 총사업비 21억원을 투입해 정읍역 후면주차장 옆 500㎡ 대지에 시설면적 250㎡ 어린이 약30여명을 수용할수 있는 규모로 설치·운영될 예정이다.

이학수 시장은 “공보육 인프라 구축과 보육의 공공성 강화를 위해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이 중요하다”며 “양측이 협약사항을 이행하며 안심하고 아이를 맡길 수 있는 안심 보육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철도어린이집은 2019년 3월 평내호평역에 처음 개원했으며, 현재 행신역과 탄현역, 여주역 3개소가 추가로 개원을 앞두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