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8 00:29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부안
보도자료

부안 상서면 김익현·김소현 남매,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장학금 100만원 기탁

image
  부안 상서면 김익현•김소현 남매 장학금 기탁 /사진제공=부안군

부안 상서면에 거주하는 김익현·김소현 남매가 지난 16일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을 방문해 지역 인재육성을 위한 장학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이 남매는 현재 한국농수산대학 2학년•한밭대학교 1학년에 재학 중이며,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의 1학기 장학생으로 선발돼 지급받은 장학금과 방학동안 아르바이트를 하며 얻은 수입 일부를 합쳐 장학기금으로 기부했다. 

김익현·김소현 학생은 “장학생 선발로 재단에서 지급받은 장학금을 같은 꿈을 꾸는 학생들을 위해 환원함으로써 의미를 더하고 싶었다”고 전했다. 

함께 기탁식에 참여한 어머니 최금희님은“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에서 지원받은 장학금이자 첫 아르바이트 수입을 재단의 장학기금으로 기부하는 것에 대해 아이들이 이해해줘 고맙고, 재단의 첫 기부를 시작으로 아이들이 어른으로 성장하면서 사회 환원에 더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익현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 이사장은“장학생 수혜자가 장학금 기부자로 나서 기탁한 것에 대해 매우 깊은 감동과 의미를 더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