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9 22:46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정읍
보도자료

정읍 황토현농협, 조합원 문패 달아주기 운동 전개

2013년 이후 가입 조합원 1100여명 대상

image
황토현농협 김재기 조합장과 직원이 조합원 집을 방문해 문패를 달아주고 있다.

정읍 황토현농협(조합장 김재기)은 조합원 복지사업의 일환으로 조합원 문패 달아주기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황토현농협에 따르면 조합원 자긍심과 소속감을 높이고 시골 특성상 농가 집 찾기가 어려운 점을 해소하기 위해 추진한다.

2013년 이전 가입 조합원에게는 문패 달아주기 운동을 마쳤으며, 올해 초 사전조사를 통해 2013년 이후 가입한 조합원 1100여명을 파악, 자체예산 1200만원을 들여 5월에 문패를 제작했다.

이후 영농철을 지나고 8월 중순부터 조합장 및 임직원이 직접 조합원 집을 방문하여 문패를 달아주고 있다. 

김재기 조합장은 “황토현농협 조합원 소속감과 자긍심을 높이며, 농촌마을을 순찰하는 경찰이나 우체국 집배원, 택배기사들이 편안히 농가를 찾을 수 있을것이다"며 “앞으로도 조합원 복지사업을 신규 발굴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