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7 08:23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고창
자체기사

고창군, 을지연습 전공무원 비상소집훈련 실시

image
을지연습 비상소집/사진=고창군 제공

고창군이 ‘국가비상사태 대비’ 정부기능 정상화를 위한 2022년 을지연습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22일 공무원 비상소집훈련을 실시했다.

응소 대상 총인원 801명 중 현장근무자, 임산부, 영유아를 둔 부부 공무원 등을 제외한 740명 전원이 응소해 고창군 전 공무원의 비상상황 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음을 확인했다.

을지연습은 국가위기관리 연습과 국가총력전 연습을 통해 국가비상대비태세 확립을 위해 22일부터 25일까지 3박4일간 전국적으로 실시한다.

주요 내용은 공무원 비상소집훈련을 시작으로 전시 직제편성훈련, 민관군경 종합상황실운영, 정부기관소산훈련, 도상연습(생필품사재기 및 가격폭등 종합대책, 상수도 급수시설 파괴에 따른 종합대책), 전시현안 과제토의(인근지역 원전시설 파괴에 따른 주민대피, 전시예산편성 및 관리대책), 실제훈련으로 민방공대피훈련과 적테러 발생시 주민대피훈련 등을 중점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군은 이번 을지연습 기간동안 많은 군민이 훈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읍면별 교육 프로그램을 수립해 마을회관에서 비상시국민행동요령, 소화기사용요령, 방독면착용교육 및 화생방 대피훈련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심덕섭 군수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 등 끊임없이 안보를 위협받고 있는 현실에서 이번 을지연습을 통해 직원뿐만 아니라 군민 모두가 안보의식을 새롭게 다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규 skk407@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