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30 00:44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전주
보도자료

청년 전용공간 ‘청년이음전주’ 문 열었다

전주시 거주·활동 청년 누구나 이용 가능

image
31일 전주지역 청년들의 지역거점 공간이 될 청년이음전주 개소식이 열렸다. 사진제공=전주시

전주지역 청년들을 위한 전용 활동공간이자 청년 정책지원 거점 공간이 문을 열었다.

전주시는 지난 31일 우범기 전주시장과 이기동 전주시의회 의장, 청년 활동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 정책지원과 청년 네트워킹 활성화 등 전주지역 청년들의 지역거점 공간이 될 ‘청년이음전주(완산구 현무1길 31-5)’ 개소식을 가졌다.

지역청년문화예술인의 축하공연으로 문을 연 이날 개소식에서는 청년센터 구축 경과보고와 시설 안내, 제막식, 박세상 청년 강사의 초청 강연 등이 진행됐다.

전주지역 청년들의 취업역량 강화를 위한 △퍼스널컬러 △이미지 메이크업 △강점 검사 상담소도 운영됐으며, 지역 청년들이 직접 참여·운영하는 일일 카페와 홍보부스, 청년 희망 토크, 정책선호 조사 등도 진행됐다.

청년이음전주는 청년들의 네트워킹 활성화와 역량 강화를 위해 △청년 소통 공간 △개인학습실 △다목적실 △상담실 등 총 328㎡ 규모의 공간을 갖추고 있다.

청년이음전주는 전주에 거주하거나 전주에서 활동하는 청년이면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으며, 운영시간은 평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토요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일요일과 공휴일은 휴관이다.

시는 9월부터는 청년들의 다양한 사회참여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청년 멘토링 프로그램 △문화 클래스 △창작동아리 △청년역량강화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우범기 전주시장은 “우리 아들딸들이 일자리가 없어서, 희망을 찾지 못해서 전주를 떠나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면서 “청년들이 지역에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행복을 실현할 수 있는 청년 친화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적극 고민하고 해결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청년이음전주 프로그램 운영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전주청년온라인플랫폼(youth.jeonju.go.kr)을 참고하거나 전화(063 288 8673~5)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