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7 08:28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장수
보도자료

장수군, 금강첫물 뜬봉샘 생태관광지 조성 4단계 추진

장수군이 금강의 발원지인 뜬봉샘 일원에 4단계 생태관광지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장수군 금강첫물 뜬봉샘 생태관광지 조성사업은 전북도 ‘1시군 1생태관광지 조성사업’으로 선정돼 2015년부터 시작해 2022년 조기완공을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이에 군은 조성사업에 12억원을 투자해 나래울 마당 및 생태공원 진입로를 재정비하고 천연기념물 남생이의 서식지 환경을 조성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image
뜬봉샘 일원 4단계 생태관광지 조성사업 추진                       /장수군 제공

또 자연환경해설사와 수분마을 에코매니저 등 전문가 육성을 통해 생태관광지를 홍보하고 수학여행단, 전북투어 프로그램 연계, 환경인증 프로그램을 추가 등록하는 등 관광인프라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마을체험과 농특산물 판매 등 주민 수익 증대를 위한 프로그램도 발굴할 방침이다.

태영균 환경위생과장은 “전라북도 생태관광의 모범사례로 평가되고 있는 뜬봉샘 생태관광지에서 생태를 매개로 한 특화 프로그램 개발로 주민소득사업과 연계해 잘 사는 마을, 대표 생태관광지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