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4 18:26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무주
보도자료

무주반딧불 농·특산물, ‘고향뜨락’ 청량리역서 인기몰이 중

이달 1일부터 31일까지 홍보·판촉 행사 가져

무주반딧불 농·특산물이 수도권 소비자들에게 러브콜을 보내며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무주군이 이달 말까지 코레일유통(주) ‘고향뜨락’ 청량리역 매장에서 반딧불 농·특산물 홍보·판촉전을 펼치고 있는 것. 이번 홍보·판촉전은 지난 2020년 6월 코레일유통(주)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계속 이어진 행사 중 하나다. 

image

이달 1일부터 개장된 청량리역 고향뜨락은 무주반딧불유통사업단이 무주군 업체에서 납품받은 머루와인, 천마, 옥수수, 도라지청 등 품목을 전시해 무주군전문 홍보관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청량리역은 유동 인구가 14만 명에 이르고 있어 홍보·판촉을 통한 무주산 우수 농·특산물의 인지도 상승과 소득증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군은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무주반딧불 농·특산물 홍보·판촉을 계기로 수도권 및 전국의 소비자에 반딧불 브랜드와 무주군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청량리역 농·특산물 홍보관에는 시음과 시식, 할인판매 등 프로모션 행사도 병행해 펼쳐질 예정이다.

이무상 군 농촌활력과장은 “이번 청량리역 농·특산물 홍보 판촉 행사를 계기로 소비자와 신뢰의 장이 마련될 것이다”며 “지속적인 판매망이 구축됨으로써 무주군 농·특산물의 우수성과 인지도가 높아지고 농가의 소득이 증대될 것으로 크게 기대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