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7 22:22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골프
보도자료

전주월드컵골프장, 2주일 단위로 예약방식 변경

28일부터 적용…주말 예약도 월요일 오전 10시 통합 접수

image
전주월드컵골프장. 사진=전주시설공단 제공

전주월드컵골프장의 예약방식이 변경된다.

전주시설공단(이사장 구대식)은 전주월드컵골프장 예약방식을 종전 1주일 단위 예약에서 2주일 단위 예약으로 변경한다고 24일 밝혔다. 또 주말 예약을 별도로 받지 않고 월요일 오전 10시에 평일과 주말 예약을 함께 받는다.

2주 전 사전예약 방식은 종전과 동일하며, 골프장 홈페이지와 전화로 예약할 수 있다.

새로운 예약방식은 28일 월요일부터 적용된다.

현재 월드컵골프장은 오미크론 변이 대유행에 따라 9홀제로 운영 중이다. 감염 예방을 위해 탈의실과 샤워실은 개방하지 않고 의무조인제는 중단한 상태다.

박만희 월드컵운영부장은 “이용객에게 보다 많은 골프 라운딩 기회를 제공하고 예약 경쟁률을 낮추기 위해 고객 의견을 수렴해 이같이 예약방식을 변경했다”면서 “앞으로도 이용객이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이용객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image
전주월드컵골프장. 사진=전주시설공단 제공

전주월드컵골프장의 예약방식이 변경된다.

전주시설공단(이사장 구대식)은 전주월드컵골프장 예약방식을 종전 1주일 단위 예약에서 2주일 단위 예약으로 변경한다고 24일 밝혔다. 또 주말 예약을 별도로 받지 않고 월요일 오전 10시에 평일과 주말 예약을 함께 받는다.

2주 전 사전예약 방식은 종전과 동일하며, 골프장 홈페이지와 전화로 예약할 수 있다.

새로운 예약방식은 28일 월요일부터 적용된다.

현재 월드컵골프장은 오미크론 변이 대유행에 따라 9홀제로 운영 중이다. 감염 예방을 위해 탈의실과 샤워실은 개방하지 않고 의무조인제는 중단한 상태다.

박만희 월드컵운영부장은 “이용객에게 보다 많은 골프 라운딩 기회를 제공하고 예약 경쟁률을 낮추기 위해 고객 의견을 수렴해 이같이 예약방식을 변경했다”면서 “앞으로도 이용객이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이용객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