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9 15:47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부
일반기사

문 대통령, 16일 청와대에서 윤 당선인과 독대 오찬

청와대 “배석자 없이 허심탄회하게 대화”…MB 사면 등 논의될 듯

문재인 대통령과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16일 청와대에서 오찬을 한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15일 서면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은 16일 낮 12시 청와대에서 윤 당선인과 오찬 회동을 갖는다”고 밝혔다.

이어 박 대변인은 “오찬은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누기 위해 배석자 없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윤 당선인 측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의 특별사면을 건의하기로 가닥을 잡은 만큼 이날 오찬에서는 이 문제가 집중적으로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김은혜 당선인 대변인은 이날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 브리핑에서 “윤 당선인은 이명박 전 대통령을 사면 요청하겠다는 생각을 오래전부터 견지해왔다”면서 “따라서 이번 만남을 계기로 국민통합과 화합의 계기가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청와대=김준호 기자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호 kimjh@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