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3 05:23 (Fri)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스포츠일반
자체기사

우석대 산합혁력단-국제노르딕워킹협회 업무협약 체결

스포츠관광 발굴 위해

완주군(군수 박성일)이 노르딕워킹을 활용한 스포츠관광 사업에 나선다. 노르딕워킹을 활용한 스포츠관광 상품 발굴에 나선 것은 완주군이 처음이다. 

완주군은 지난해 7월에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삼례 비비정 상생도시 숲∼하리교' 구간 만경강변 왕복 약6km구간에서 노르딕워킹 행사를 열어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완주군은 11일 우석대학교 산학협력단(단장 오석흥), 국제노르딕워킹협회(회장 박요한)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스포츠를 통한 관광프로그램 개발과 운영에 공동협력하기로 했다.

image
완주군은 우석대 산학협력단(단장 오석흥), 국제노르딕워킹협회(회장 박요한)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완주군

이날 3개 기관은 △스포츠를 통한 관광활성화를 위한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노르딕워킹 관련 전문인력 및 장비 지원을 통한 상호 교류·협력 △기타 3개 기관간 친선 교류와 군 관광활성화 홍보 마케팅에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노르딕워킹은 스틱으로 땅을 밀어내듯이 걷는 방법으로 유럽에서는 70년 전부터 관절 보호와 근육 단련을 위한 재활치료법으로 활용되고 있다.

우리나라에는 2000년 초반에 도입됐으며, 건강한 바른 자세 걷기로 새롭게 각광을 받으면서 마니아층이 꾸준하게 형성되고 있다.

완주군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오는 6월부터 8월까지 총5회 주민과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노르딕워킹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실시할 예정이다. 9~10월에는 고산자연휴양림, 만경강길 등에서 전국 노르딕워킹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박성일 완주군수은 “이제 여행의 형태는 단순 관광이 아니라 로컬에서 색다른 체험을 하고 즐기는 아이템을 찾는 것으로 변화되고 있다”며 “완주만이 가지고 있는 청정 자연을 맘껏 느끼면서 건강까지 챙기는 힐링과 치유 관광상품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호 jhkim@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