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2 05:36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교육 chevron_right 대학
보도자료

지역민 예술작품, 전북대 박물관서 꽃피우다

image

전북대학교 박물관(관장 김은희)이 전시시설을 지역민들에게 개방하는 기획전인 ‘동행’을 통해 문화예술 공간을 공유하고, 지역민들의 문화예술 활동을 독려한다.

국립대학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지역과 함께하는 전시 ‘책가도와 모란 : 소망을 꽃 피우다’는 4일부터 30일까지 전북대박물관 중앙홀에서 진행된다.

이번 전시에서는 우리 고유의 그림인 민화 중에서도 책가도와 모란을 주제로 구성된다. 책가도는 서책을 기본으로 골동품, 문방사우와 같이 선비들이 일상에서 쓰는 기물들로 꾸며진 그림이다.

김은희 전북대박물관장은 “전북대박물관은 우수한 전시시설 공유와 지역 문화예술 활동 독려를 위해 지역민들의 예술적 역량을 공유할 수 있는 전시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고 있다”며 “대학 박물관이 누구에게나 열린 공간이 될 수 있도록 공유와 소통의 장을 만들어 지역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노력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모 kangmo@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교육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