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7 02:17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국회·정당
일반기사

21대 국회 제2차년도 대한민국 헌정대상에 신영대·윤준병·이원택 의원 수상

신영대 의원, 2020년 이후 3년 연속 수상
윤준병·이원택 의원 2021년에 이어 두 번째 영예

image
신영대(왼), 윤준병, 이원택 국회의원

신영대 의원(군산)과 윤준병 의원(정읍·고창), 이원택 의원(김제·부안)은 17일 법률소비자연맹이 선정한 ‘제21대 국회 제2차년도 대한민국 헌정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법률소비자연맹은 사법/입법감시 법률전문 NGO(비정부 기관)으로 15대 국회 이후 20여 년간 국정감사와 의정활동을 평가해왔다. 이번 헌정대상은 본회의 및 상임위 출석률, 법안 표결 참여, 법안 발의 및 통과율, 비상설 특위 및 국정감사 현장출석 등 2차년도(2021.5.30.~2022.5.29.) 의정활동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정했다.

신영대 의원은 지난 2020년 이후 이번이 3년 연속 수상한 쾌거를 달성했다.

제21대 국회 2차년도 평균 본회의 출석률은 91.26%, 상임위 출석률은 87.91%인 반면, 신 의원은 국회 본회의와 상임위, 국정감사 및 특위 등 모든 회의에 100% 출석률을 기록하고 있다.

또 그는 전반기에 56건의 법안을 대표발의하며 전체 의원별 법안 대표발의 건수 상위 20%대를 기록했다.

윤준병 의원은 지난 2021년에 이어 올해까지 2년 연속 수상을 거머쥐었다.

윤 의원은 산업재해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하여 근로감독 권한의 시·도지사 공유 방안 등 근로감독체계의 혁신을 강조한 것을 비롯해 근로기준법 사각지대에 놓인 5인 미만 사업장의 원칙적 적용, 청년실업 해소와 임금체불·중간착취 문제 등 노동정책 개선을 위한 활동에 앞장서 왔다.

이원택 의원 또한 지난 2021년에 이어 2년 연속 수상자에 이름을 올렸다.

이 의원은 민주당 전국농어민위원장으로써 쌀 값 하락에 따른 정부 시장격리를 이끌어낸 점을 비롯해 입법, 예산, 국회 상임위 등 다방면의 활동에서 거둔 우수한 성과가 반영된 것으로 알려졌다.

신영대 의원은 “이번 헌정대상은 26만 군산 시민을 대표해 수상한 것”이라며 “남은 하반기에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에너지 전환과 에너지자립, 물가 상승과 경제위기 등 전 세계가 당면한 문제 적극적으로 대응하며 국민에게 힘이 되는 의정활동을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윤준병 의원은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법률소비자연맹이 선정한 ‘우수 국회의원 헌정대상’을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면서도 감사드린다”며 “해결하는 정치·책임 있는 정치‘ 실현을 주민 여러분께 약속드린 만큼 초심을 잃지 않고 민생과 지역 발전을 의정활동 최우선 목표로 계속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원택 의원은 “지역민과 국민을 위해 열심히 땀 흘려 일한 것이 좋은 평가로 이어진 것 같아 감사한 마음”이라며 “후반기 국회에서도 오직 지역민과 국민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