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7 22:35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교육 chevron_right 대학
일반기사

전북지역대학교총장협의회 "수도권 위주 정부의 대학 정책 바로잡을 것"

전북지역대학교총장협의회(회장 박맹수)가 수도권 대학 정원 증원을 허용한 정부의 반도체 산업 육성 계획에 반대 목소리를 냈다.

협의회는 25일 전주시 한 카페에서 모임을 갖고 수도권 대학의 모든 학과 정원 증원을 허용한 것과 마찬가지라고 판단하고 정부 계획에 공동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이로 인해 수도권 대학에 정원이 집중될 것이고 지방대는 극심한 어려움에 처하게 될 상황을 우려했다. 

협의회는 반도체 관련 인재 양성이 필요한 경우에는 큰 규제 개선 없이 정원 조정을 통해서도 가능한 일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여러 방법을 동원해서 수도권 위주 정부의 대학 정책을 바로잡겠다는 강한 의지도 내비쳤다.

협의회는 소속 대학교 총장 및 지방대 총장들의 목소리를 비수도권 7개 권역 대학교총장협의회와 정치권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전북지역대학교총장협의회(회장 박맹수)가 수도권 대학 정원 증원을 허용한 정부의 반도체 산업 육성 계획에 반대 목소리를 냈다.

협의회는 25일 전주시 한 카페에서 모임을 갖고 수도권 대학의 모든 학과 정원 증원을 허용한 것과 마찬가지라고 판단하고 정부 계획에 공동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이로 인해 수도권 대학에 정원이 집중될 것이고 지방대는 극심한 어려움에 처하게 될 상황을 우려했다. 

협의회는 반도체 관련 인재 양성이 필요한 경우에는 큰 규제 개선 없이 정원 조정을 통해서도 가능한 일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여러 방법을 동원해서 수도권 위주 정부의 대학 정책을 바로잡겠다는 강한 의지도 내비쳤다.

협의회는 소속 대학교 총장 및 지방대 총장들의 목소리를 비수도권 7개 권역 대학교총장협의회와 정치권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