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6 18:42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교육 chevron_right 교육일반
보도자료

정읍 동신초 한예준 학생, 제35회 대한민국학생발명전시회 ‘금상’

image

정읍 동신초등학교(교장 이순자) 4학년 한예준 학생이 4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35회 대한민국학생발명전시회’ 시상식에서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국내 최대의 학생발명대회로 올해는 전국 초·중·고 학생들이 총 7,000여 작품을 출품했다.

한예준 학생은 ‘자동감김줄이 달린 3면 접이식 이삿짐 카트’를 발명해 금상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한예준 학생은 “학교에서 선생님을 도와서 카트를 사용하다가 기존 카트의 문제점을 발견하게 됐고, 과학적 탐구심을 발휘하여 이동과 운반이 편리한 이삿짐 카트를 발명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동신초 이순자 교장은 “평소 학생의 다양한 경험과 노력을 바탕으로 생활 속의 문제를 매우 창의적으로 해결했다”면서 “4차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할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기 바란다”고 격려했다.

권민석 지도교사(정읍 입암초)는 제33회 대한민국학생발명전시회에서 최우수상 지도 경력에 이어 제35회 대한민국학생발명전시회도 금상 수상을 지도하면서 능력을 인정받았다.

 

image

정읍 동신초등학교(교장 이순자) 4학년 한예준 학생이 4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35회 대한민국학생발명전시회’ 시상식에서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국내 최대의 학생발명대회로 올해는 전국 초·중·고 학생들이 총 7,000여 작품을 출품했다.

한예준 학생은 ‘자동감김줄이 달린 3면 접이식 이삿짐 카트’를 발명해 금상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한예준 학생은 “학교에서 선생님을 도와서 카트를 사용하다가 기존 카트의 문제점을 발견하게 됐고, 과학적 탐구심을 발휘하여 이동과 운반이 편리한 이삿짐 카트를 발명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동신초 이순자 교장은 “평소 학생의 다양한 경험과 노력을 바탕으로 생활 속의 문제를 매우 창의적으로 해결했다”면서 “4차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할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기 바란다”고 격려했다.

권민석 지도교사(정읍 입암초)는 제33회 대한민국학생발명전시회에서 최우수상 지도 경력에 이어 제35회 대한민국학생발명전시회도 금상 수상을 지도하면서 능력을 인정받았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모 kangmo@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