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5 10:59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람들
보도자료

전북플라워가든연구소 ‘여성가족형 우수 예비사회적기업’ 선정

image

예비사회적기업인 (유)전북플라워가든연구소(대표 강유정)가 11일 여성가족부와 ㈔한국마이크로크레디트 신나는 조합이 주관하는 여성가족형 우수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선정됐다.

여성가족형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돼 활동하고 있는 기관 중 우수 기업을 선정해 지원하고 모범사례를 발굴·육성하기 위한 이번 공모에서는 전국에서 여성가족형 예비사회적기업 2곳이 선정됐다.

이번 수상으로 전북플라워가든연구소는 사업개발 등 기업 성장에 필요한 자금과 우수 기업 역량강화를 위한 경영지원 등의 혜택을 받게 된다.    

강유정 대표는 “예비사회적기업을 운영하며 여러 사회적 경제조직이 취약계층의 일자리, 환경, 노인복지 등 다양한 사회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직접 실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목적과 가치를 실현하고 지속 성장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북혁신도시에 위치한 전북플라워가든연구소는 고용노동부의 직업능력개발 훈련기관인 타샤스쿨을 운영하며 화훼와 가드닝 관련 전문기술인력 양성을 통해 여성 일자리창출과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image

예비사회적기업인 (유)전북플라워가든연구소(대표 강유정)가 11일 여성가족부와 ㈔한국마이크로크레디트 신나는 조합이 주관하는 여성가족형 우수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선정됐다.

여성가족형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돼 활동하고 있는 기관 중 우수 기업을 선정해 지원하고 모범사례를 발굴·육성하기 위한 이번 공모에서는 전국에서 여성가족형 예비사회적기업 2곳이 선정됐다.

이번 수상으로 전북플라워가든연구소는 사업개발 등 기업 성장에 필요한 자금과 우수 기업 역량강화를 위한 경영지원 등의 혜택을 받게 된다.    

강유정 대표는 “예비사회적기업을 운영하며 여러 사회적 경제조직이 취약계층의 일자리, 환경, 노인복지 등 다양한 사회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직접 실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목적과 가치를 실현하고 지속 성장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북혁신도시에 위치한 전북플라워가든연구소는 고용노동부의 직업능력개발 훈련기관인 타샤스쿨을 운영하며 화훼와 가드닝 관련 전문기술인력 양성을 통해 여성 일자리창출과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람들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