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5 11:31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치일반
자체기사

전북 찾은 송갑석 최고위원 후보 “호남 정신 멀어질 때 민주당 패배”

“민주당 승리 위해 차기 지도부에 진정한 호남 정신 필요”

image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에서 최고위원에 도전장을 내민 송갑석 국회의원(광주 서구 갑)이 11일 전북도의회를 찾아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엄승현 기자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에서 최고위원에 도전장을 내민 송갑석 국회의원(광주 서구 갑)이 11일 “호남 정신이 민주당의 중심에서 멀어질 때 민주당은 패배했고, 호남 정치의 맥이 끊길 때 민주당이 흔들렸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송 의원은 이날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서는 차기 지도부에 진정한 호남 정신이 필요하다”며 “세 번의 커다란 패배를 겪은 민주당은 분명한 위기이며 승리를 위해 재정비해야 하는 상황이다. 지금 민주당 지도부에 필요한 것은 진정한 호남 정신”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호남 정신은 부당한 공격에 맞서 싸우고, 당이 민심과 멀어질 때 멈춰 세우고, 주저할 때 북돋아 주고, 엇나갈 때 과감히 할 말을 하는 정신”이라며 “시류에 편승하지 않고 오직 민주당을 위해 헌신했던 호남의 정신이야말로 민주당이 나아가야 할 방향”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이어 “2018년 국회에 들어온 이후 광주, 전남, 전북 모두를 지역구라 여기고 뛰었다”며 “호남 경제의 새 판을 짜야 한다는 일념으로 광주와 전남, 전북까지 아우르는 ‘호남 최초의 초광역 경제프로젝트’를 추진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호남 정치의 미래도 전북, 전남, 광주가 하나로 뭉칠 때 비로소 빛날 수 있다”며 “호남 단일후보로서 호남의 정신을 민주당 지도부에 새기고, 호남의 정치력을 복원해 총선 승리와 정권 탈환이라는 호남의 강렬한 열망을 반드시 실현하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image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에서 최고위원에 도전장을 내민 송갑석 국회의원(광주 서구 갑)이 11일 전북도의회를 찾아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엄승현 기자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에서 최고위원에 도전장을 내민 송갑석 국회의원(광주 서구 갑)이 11일 “호남 정신이 민주당의 중심에서 멀어질 때 민주당은 패배했고, 호남 정치의 맥이 끊길 때 민주당이 흔들렸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송 의원은 이날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서는 차기 지도부에 진정한 호남 정신이 필요하다”며 “세 번의 커다란 패배를 겪은 민주당은 분명한 위기이며 승리를 위해 재정비해야 하는 상황이다. 지금 민주당 지도부에 필요한 것은 진정한 호남 정신”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호남 정신은 부당한 공격에 맞서 싸우고, 당이 민심과 멀어질 때 멈춰 세우고, 주저할 때 북돋아 주고, 엇나갈 때 과감히 할 말을 하는 정신”이라며 “시류에 편승하지 않고 오직 민주당을 위해 헌신했던 호남의 정신이야말로 민주당이 나아가야 할 방향”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이어 “2018년 국회에 들어온 이후 광주, 전남, 전북 모두를 지역구라 여기고 뛰었다”며 “호남 경제의 새 판을 짜야 한다는 일념으로 광주와 전남, 전북까지 아우르는 ‘호남 최초의 초광역 경제프로젝트’를 추진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호남 정치의 미래도 전북, 전남, 광주가 하나로 뭉칠 때 비로소 빛날 수 있다”며 “호남 단일후보로서 호남의 정신을 민주당 지도부에 새기고, 호남의 정치력을 복원해 총선 승리와 정권 탈환이라는 호남의 강렬한 열망을 반드시 실현하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