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7 08:08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스포츠일반
일반기사

전북은행 배드민턴팀, 국제대회서 맹활약

image
전북은행 윤민아(사진 좌)와 성승연 선수 /사진=전북도체육회 제공

전북은행 배드민턴팀이 국제대회에서 맹활약하며 승전보를 알려왔다.

22일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최근 몽골에서 열린 ‘2022 몽골 인터내셔널 챌린지 배드민턴 대회’에서 전북 유일 여자 배드민턴 실업팀인 전북은행이 좋은 성적을 거뒀다.  

여자복식에 나선 전북은행 윤민아-성승연조는 결승에서 인천국제공항 김혜린-성지영조를 2대0으로 누르고 우승을 차지했다.   

또 윤민아는 최현범(광주은행)과 팀을 이뤄 출전한 혼합복식에서도 우승을 차지하며 이 대회 2관왕을 차지했다.

박민지-송현주도 여자복식에서 동메달을 차지하며 전북은행 배드민턴팀의 저력을 보여줬다.

전북은행 김효성 감독은 “선수들이 국제무대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기쁘다”며 “앞으로도 각종 대회에서 제 기량을 뽐낼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백세종 기자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세종 103bell@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