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8 04:10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치일반
보도자료

김슬지 도의원"새만금 세계잼버리 대회 참가비 지원"

조례안 발의, 지원 통해 성공적 대회 개최 교육효과 기대
도내 학생·교직원에게 참가비 153만원 중 103만원 지원

image
김슬지 도의원

2023년 새만금 세계잼버리 대회 참가비를 지원하는 조례가 전북도의회에서 발의됐다.

참가비 지원을 통해 도내 학생과 교원의 참여를 높이자는 취지다.

전북도의회 교육위원회 김슬지 의원(더불어민주당·비례대표)은 "글로벌 리더를 양성할 수 있는 세계스카우트잼버리에 더 많은 학생과 교원이 참가할 수 있도록‘전라북도교육청 2023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참가 학생 및 교직원 지원 조례안’을 발의했다"고 8일 밝혔다.

김 의원은 “새만금에서 개최되는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에 참여하는 학생과 교직원의 참가비 153만 원 중 103만 원 지원 등을 통해 전북의 학생과 교원이 적극적으로 세계스카우트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발의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지방의 경우 비교적 해외 교류 및 체험활동 기회가 적기 때문에 세계적 행사인 잼버리 참여는 학생과 교원 모두에게 좋은 기회이자 경험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슬지 의원은 “이 조례를 통해 학생은 물론 학부모와 교원의 재정적 부담이 줄어 온전히 잼버리를 즐기는데 집중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해당 조례안은 이달 21일 교육위원회에 상정돼 논의될 예정이다. 30일 본회의를 최종 통과하면 세계스카우트잼버리에 참여한 학생과 교직원에 대한 참가비 지원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