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4 23:28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치일반
보도자료

전북도, 원광대 오경재 교수 산업보건의로 위촉

산업재해예방·근로자 건강관리 조치‧자문 역할

image
전북도는 도청 소속 현업근로자의 산업재해 예방 및 건강보호 조치를 위해 원광대학교 오경재 교수를 산업보건의로 위촉했다./사진=전북도 제공.

전북도는 지난 23일 자치행정국장실에서 도청 소속 현업근로자의 산업재해 예방 및 건강보호 조치를 위해 원광대학교 오경재 교수를 산업보건의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산업보건의 위촉은 상시근로자 50인 이상 사업장의 경우 산업보건의를 선임하도록 규정한 ‘업안전보건법’및 지난 1월 27일부터 시행한 ‘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  따른 조치다.

이날 위촉장을 받은 오경재 교수는 직업환경의학과 전문의로 2024년 8월 31일까지 도청 소속 현업근로자에 대해 건강진단 결과를 검토하고 그에 따른 건강보호 조치와 자문 역할을 수행한다. 

도는 산업보건의를 통해 산업재해 예방과 근로자 건강증진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경재 교수는 “그간 직업환경의학 전문의로서 쌓은 경험과 지식을 십분 활용해 도청 근로자의 건강관리와 산업재해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