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1 23:32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교육 chevron_right 대학
보도자료

조상건 병원장, 우석대학교에 장학기금 1천만 원 쾌척

image

조상건 군산속편한내과의원 병원장이 2016년 3000만 원에 이어 올해도 1000만 원의 장학기금을 우석대학교(총장 남천현)에 쾌척했다.

지난 23일 대학 본관 2층 총장 집무실에서 진행된 장학기금 전달식에는 남천현 총장과 조상건 병원장, 김윤태 평생교육원장 등이 참석했다.

지난 2016년 조상건 병원장은 3000만 원을 출연해 ‘수빈 장학금’을 조성, 3년 동안 학부와 대학원생 53명에게 장학금 3000만 원을 전달한 바 있다.

조상건 병원장은 “우석대학교가 지역을 대표하는 인재 양성의 요람으로 우뚝 서는데 작게나마 힘을 보태기 위해 기금을 출연하게 됐다”며 “자신의 꿈과 미래를 향해 밤낮으로 노력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에 남천현 총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난 2016년에 이어 두 번째 장학기금을 출연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학생을 중심에 둔 대학 운영을 통해 지역과 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훌륭한 인재를 양성해 나가도록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모 kangmo@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교육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