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1 22:17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스포츠일반
일반기사

2022 패러글라이딩 월드컵 대회, 다음달 고창서 개최

image
패러글라이딩 대회 모습/사진=전북도체육회 제공

패러글라이딩 월드컵 대회가 다음달 고창에서 펼쳐진다. 

27일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2022 패러글라이딩 월드컵 고창대회’가 10월1일부터 8일까지 고창 방장산 활공장 일원에서 진행된다.   

PWCA(패러글라이딩월드컵협회)가 주최하고 대한패러글라이딩협회와 고창군패러글라이딩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미국과 호주, 독일, 헝가리, 영국, 스위스 등 22개국에서 약 300명의 선수와 임원이 출전, 비행하게 된다.

경기는 크로스컨츄리(장거리) 종목이며 설정 된 코스에 맞게 선수들이 비행, 순위를 가리게 된다.

국내대회가 아닌 국제대회가 고창에서 열리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알려졌다.

대회에 참가하는 전 세계 선수들은 고창 등 전북에 머물며 전북의 맛과 멋도 느끼게 된다.

이밖에도 각종 부대행사도 마련 돼 수준 높은 선수들의 비행 모습과 함께 다양한 볼거리도 즐길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세종 103bell@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