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1-30 23:57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스포츠일반
자체기사

양현섭 전 전북레슬링협회장, 완주군체육회장 선거 출마

양현섭 전 전북레슬링협회장이 29일 완주군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민선 2기 완주군체육회장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양 후보는 이날 '체육인은 하나, 모두가 누리는 완주군체육회'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가진 출마 회견에서 “완주군체육회는 물론 체육인, 지도자, 완주군민에게 보탬이 되는 회장, 지역발전에 도움이 되는 회장의 소임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군민들과 전문체육인들이 화합하고 결속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완주군 발전에 기여하고자 낮은 자세로 봉사하겠다는 생각으로 체육회장 출마를 결심했다는 양 후보는 “현대스포츠는 전문체육에서 생활체육으로 옮겨가고 있다. 유아부터 노인까지 다양한 계층을 위한 맞춤형 체육과 만경강프로젝트를 기반으로 모두가 누리는 체육도시 완주군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image
양현섭 전 전북레슬링협회 회장이 민선2기 완주군체육회장 출마를 선언했다. /사진=김재호

또, "완주군에서 활동하는 40개 종목 스포츠 가운데 축구와 야구 등 활발한 종목 외에 소외 종목도 적지 않다"며 "종목단체 회장 등 관계자들과 꾸준히 소통, 활성화 방안을 찾겠다"고도 약속했다. 

이날 양 후보는 △체육 종목단체 및 군민들과의 소통 강화 △체육인을 위한 체육시설 환경개선 △모두가 누리는 생활체육도시 완주 △재정자립을 위한 제도 마련 △스포츠 마케팅을 통한 지역발전 기여 등 5개 분야의 공약을 제시했다. 

양현섭 전 회장은 전북레슬링협회 회장, 대한레슬링협회 행정감사 등 체육계 활동과 함께 법무부 교정위원 활동 공로에 따른 국민포장 수상, 2022년 대한민국 주민자치대상 시군구 주민자치상 수상 등 사회활동을 폭넓게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호 jhkim@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