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3 12:49 (Fri)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국제
일반기사

김대통령“수협 고강도 개혁 추진”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은 4일 "수협은 고강도의 개혁을 추진하면서 정부의 지원을 받아 빨리 정상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 대통령은 이날 해양수산부로부터 업무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수협 정상화는)늦으면 늦을수록 어민 피해가 커질수 있으며 전체적으로 볼때 우리 경제의 투명한 발전과도 맞물려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어 김 대통령은 "수산물 유통구조도 혁신돼야 한다"면서 "중간상인들에게 많은 이윤이 돌아가 어민은 밑지고 소비자는 비싸게 사는 관행을 없애고 어민이나 소비자 쌍방이 이익을 보는 구조로 발전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대통령은 또 "해상 치안은 외국어선의 불법조업을 막고 우리 어선을 보호하는게 목적"이라면서 "여객선의 안전운행에 각별히 유념하고 동남아 해역 해적문제는 인접국가와의 협의속에 협력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와함께 김 대통령은 "한일어업협정의 후속조치를 깔끔하고 납득할 수 있도록 공정하게 하고 한.중 어업협정도 우리 어민과 정부, 전문가 3자가 좋은 전략을 짜서 조기에 마무리짓도록 하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